• 최종편집 2024-07-14(일)
  • 전체메뉴보기
 
  • 한중법학회 창립 30주년 축사
  • “중국 사회주의 현대화 핵심이 외국 관련 법률 시스템 개선”
화면 캡처 2024-06-22 151431.jpg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 주한중국대사관.

 

[더지엠뉴스] 싱하이밍(邢海明) 주한중국대사는 중국은 더욱 건전한 안전장치와 개방적인 자세로 세계를 포용하고 기회를 공유하며 윈윈하는 상황을 이룰 것이라고 말했다.

 

22일 주한중국대사관에 따르면 싱 대사는 전날 한중법학회 창립 30주년 행사 축사에서 중국의 사회주의 현대화 핵심 과제 중 하나는 개방적이고 투명한 외국 관련 법률 시스템을 개선하고, 높은 수준의 국제 경제 및 무역 규칙을 적극적으로 연결하며, 시장화·법치화·국제화의 일류 비즈니스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싱 대사는 그러면서 중국과 한국은 중요한 이웃이자 파트너이며 수교 32년 동안 양국 관계는 전면적으로 비약적으로 발전했으며 특히 경제 및 무역 협력에서 괄목할 만한 성과를 거두었다고 평가했다.

 

화면 캡처 2024-06-22 151449.jpg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가 21일 한중법학회 관계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주한중국대사관.

 

9차 한중일 정상회의가 성공적으로 개최됐고 리창 중국 총리는 윤석열 대통령과 만나 한중 경제무역 협력을 심화하고 새로운 분야를 개척하며 협력을 확대하고 양국 및 글로벌 산업 사슬 공급망의 안정적이고 원활한 흐름을 유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고 소개했다.

 

싱 대사는 이어 한중법학회 학술대회는 중국 회사법 개정 상황을 한국 법조계에 소개하고, 한국 기업의 중국 투자를 돕고 안내하는 자리라며 한중법학회가 한중 법률교류와 협력을 촉진하는데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부연했다.

 

주한중국대사관에 따르면 한중법학회는 1994년 양국 법률교류 및 협력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법학자, 사법기관 관계자, 변호사, 기업법무 등이 회원으로 가입돼 있다. 학회는 정기적으로 학술회의, 현장시찰, 실무교류 등의 활동을 한다. 올해 학술대회는 중국의 '회사법' 개정을 주제로 잡았다.

전체댓글 0

  • 5888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싱하이밍 주중대사 “중국, 개방적 자세로 세계에 기회 공유”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