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6-12(수)
  • 전체메뉴보기
 
  • 더지엠뉴스와 KIC중국 공동
  • 선진 제조업과 전략적 신흥산업의 고품질 발전
  • 과학 발견, 기술 발명, 산업 발전, 인재 지원, 생태 최적화 지표 ‘급성장’
화면 캡처 2024-05-29 083035.jpg
KIC중국 제공

 

[더지엠뉴스] 광저우의 혁신 발전 수준은 갈수록 크게 향상되는 추세다. 특히 과학 발견, 기술 발명, 산업 발전, 인재 지원, 생태 최적화 등 5개 지표에서 눈에 띄는 증가세를 보였다.

 

이 가운데 원천 혁신 역량을 가리키는 ‘ESI 글로벌 랭킹 상위 1%의 학과 수’, 연구 개발 수준을 보여주는 상주인구 만 명당 발명 특허 보유량, 성과 전환 효과를 대표하는 기술 계약 거래액 등 지표가 대표적이다.

 

중국 과학기술 발전전략연구원(中国科学技术发展战略研究院), 광저우 생산력 촉진센터(广州生产力促进中心), 광저우 과학기술 발전연구센터(广州市科学技术发展研究中心)가 올해 3월 공동 발표한 광저우 도시 혁신 지수 보고서(2023)(广州城市创新指数报告)’에 따르면 광둥성 성도(省会, 성정부 소재지)인 광저우는 광둥성의 정치, 경제, 과학, 교육 및 문화 중심지이면서 중국 국가 중심 도시, 글로벌 비즈니스·무역의 중심지이자 종합 교통의 허브로 꼽힌다.

 

광저우는 대륙 남부 및 광둥성 중남부에 있으며, 주강삼각주의 북쪽 가장자리와 맞닿아 있다. 북강(北江), 서강(西江), 동강(东江) 유역이 이곳에서 합류해 바다로 흘러 들어가기 때문에 예부터 각종 산업이 발달했다.

 

광저우는 중국의 특대(特大) 도시이다. 강력한 경제력, 기술 혁신력, 우수한 교육 자원을 바탕으로 핵심 역량과 고품질 발전을 유지해 나가고 있다.

 

화면 캡처 2024-05-29 083052.jpg
KIC중국 제공

 

 

과학 발견

이 부분에는 전 사회 기초 연구 비용 내부 지출, ESI 글로벌 랭킹 상위 1%의 학과 수, 만 명당 연구 인력의 인용된 논문 수, ()급 과학기술상 등 42급 지표로 구성된다. 2022년 해당 지표는 109.37점을 기록했으며, 연평균 4.68점 증가했다.

 

광저우는 전 사회의 기초 연구 투자를 늘려가고 있다. 시 정부·대학·기업의 기초 연구 공동 자금 지원 계획을 최적화하고, 기초 연구 인재 팀의 지원 체계를 개선한다.

 

광저우의 2022년 사회 기초 연구 비용의 내부 지출은 1209700만 위안(227000억원)에 달했다. 기초 연구 비용이 연구개발(R&D)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2.24%로 중국 평균 수준(6.7%)을 크게 웃돌았다.

 

ESI 글로벌 랭킹 상위 1% 학과 수는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으며, ()급 과학기술상은 43개로 전년 대비 6.72% 성장했다.

 

화면 캡처 2024-05-29 083109.jpg

 

기술 발명 부분

기술 발명 부분은 역내 신제품 및 신기술 창출 역량을 반영한다. 이는 규모 이상 산업 기업의 연구개발 비용 내부 지출과 매출 사이의 비율 상주인구 만 명당 발명 특허 보유량 ()급 이상의 과학기술 혁신 플랫폼 수 기술 계약 거래액 42급 지표로 구성된다.

 

2022년 해당 지표는 125.67점을 기록했으며, 연평균 12.84점 증가하며 빠른 발전 속도를 보였다여기다 광저우는 전략적 과학기술 역량 포트폴리오와 핵심 기술의 개발을 강화하며, 과학연구 결과의 적용 및 산업화를 가속화하고 있다.

 

2022년 실험실, 혁신센터, 기술 센터 등 성()급 이상의 과학기술 혁신 플랫폼은 2821개에 달했고, 이 가운데 성급 공학 기술 연구센터는 전년 대비 245개 증가하면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광저우는 상주인구 만 명당 발명 특허 보유량이 62.85/만명(전년비 +26.94%)으로, 20개 지표 중 3위를 차지했다. 기술 계약 거래액은 26455400만 위안(전년비 +9.63%)이다.

 

광저우는 높은 수준의 과학기술 혁신 플랫폼 체계를 구축하고, 기술 발명 수준을 지속해서 향상시키며, 뚜렷한 과학기술의 성과 전환과 효과를 창출한다는 평가를 받는다.

 

 

화면 캡처 2024-05-29 083127.jpg
KIC중국 제공

 

 

산업 발전 부분

산업 발전 부분은 역내 산업의 발전 상황을 반영한다. 첨단기술 기업 발전 규모 이상 선진 제조업 부가가치가 규모 이상 산업에서 차지하는 비중 전략적 신흥 산업 부가가치가 국내총생산(GDP)에서 차지하는 비중 첨단기술개발구의 매출이 GDP에서 차지하는 비중 등 42급 지표로 구성된다.

 

2022년 해당 지표는 103.68점을 기록했으며, 연평균 1.84점 성장했다. 이를 위해 광저우는 과학기술 기업의 전 생애주기 육성 시스템을 완비시켰다. 또 신흥산업과 미래 산업을 배치 및 육성하며, 산업 클러스터의 고품질 발전을 촉진하고 있다.

 

2022년 광저우의 첨단기술 4상 기업(四上企业, 규모 이상 공업, 규모 이상 서비스업, 한도액 이상의 무역업, 자격 이상의 건축업 등 4개 유형의 규모 이상 기업)’이 전체 ‘4상 기업에서 7분의 1 비중을 차지했으며 전체 ‘4상 기업직원의 30%를 제공했고, 총부가가치에서 6분의 1가량의 기여를 했다.

 

선진 제조업과 전략적 신흥산업은 광저우의 고품질 발전을 이끌었고, 부가가치의 비중은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인다. 첨단기술개발구 역시 양호한 발전세를 보이고 있으며, 매출의 GDP 차지 비중이 52.17%까지 늘었다.

 

과학기술 혁신이 디지털 경제, 스마트 제조 등 전략적 신성장 산업 발전을 가속하고, 전통 산업의 전환과 업그레이드를 촉진하며, 산업의 발전을 업그레이드하는 중이다.

 

화면 캡처 2024-05-29 083145.jpg
KIC중국 제공

 

 

인재 지원 부분

인재 지원 부분은 역내 혁신적 인력 자원의 투입 강도를 반영한다. 만 명당 R&D 인력의 풀타임 당량 논문이 가장 많이 인용된 과학자 수 고급 직함 전문 기술 인재 수 상주인구 만명 당 대학원생 수 4개의 2급 지표로 구성된다. 2022년 이 지표는 121.57점을 기록했으며, 연평균 10.79점 증가했다.

 

광저우는 광저우 인재 영입프로젝트를 시행했고, 하이테크 기술 인재를 육성하며 교육과 과학 기술 인재의 통합 발전을 촉진했다.

 

2022년 만 명당 R&D 인력의 풀타임 당량은 163.55명 년/만명(人年/万人)으로 전년비 24.89% 늘었다.

 

논문이 가장 많이 인용된 과학자 수는 58명으로, 전년비 41.46% 성장했다. 이런 성장률은 20개 지표 중 1위다.

 

만 명당 대학원생 수는 86.26명으로, 전년비 11.37% 확대되면서 인재 축적이 더욱 강화됐다는 점을 증명했다.

 

광저우는 다양한 인재 유치 정책을 발표함으로써 뚜렷한 인재 클러스터 효과를 창출하였고, 고품질 과학기술의 자립 역량 강화에 강력한 인재 자원 제공에도 공을 들이고 있다.

 

 

화면 캡처 2024-05-29 083203.jpg

 

생태 최적화 부분

생태 최적화 부분은 역내 혁신 활동에 기반이 되는 생태 체계 상황을 나타낸다. R&D 비용 내부 지출이 GDP에서 차지하는 비율 인큐베이팅 육성 시스템 구축 연말 기준 국내외 상장기업 수 기업 R&D 비용에 대한 소득세 공제액 등 42급 지표로 구성된다.

 

2022년 해당 지표는 134.39점을 기록했으며, 연평균 17.19점 증가하며, 뚜렷하게 개선되는 모습을 보였다.

 

광저우는 전 사회의 R&D투자를 늘리고, ‘과학기술-산업-금융의 순환체계를 월활히 작동시켜, 혁신과 창업의 생태계 환경을 계속해서 개선해 나가고 있다.

 

2022R&D 비용 내부 지출이 GDP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3.43%에 달하며, 지난 약 10년 가운데 최대 증가 폭을 기록했다.

 

중국에서는 연속 9년 안정적인 성장을 실현한 유일한 1선 도시로, 전년 대비 0.31% 상승했다.

 

혁신창업 발전 활동이 활발히 일어나고 있으며, 혁신 창업 대회에서 국가, (), () 상장을 수여 받은 기업 수가 급속히 증가했고, 연말 기준 국내외 상장기업이 계속해서 증가하는 양상이다.

 

이와 함께 R&D 비용의 세액공제 정책을 정밀하게 수행해 기업 R&D 비용의 소득세 공제액이 2020년 대비 약 1.8배 증가했다. 1년 전과 견줘 증가 폭은 20개 지표 가운데 2위였다.

 

KIC중국(글로벌혁신센터·김종문 센터장)은 2016년 6월 중국 베이징 중관촌에 설립된 한국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비영리기관이다. 한국 창업기업과 혁신기업의 중국시장 개척을 지원하는 것이 주요 업무다. 또 중국 진출의 정확한 로드맵을 제공하고 플랫폼 역할도 한다.

전체댓글 0

  • 0229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혁신 발전의 선두주자 광저우 [시장 인사이트 3]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