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4(일)
  • 전체메뉴보기
 
  • 싱하이밍 “중·한 관계의 미래가 더 나아질 것 확신”


[thegmnews] 재한 화교·화인들이 조만간 업무를 마치고 중국으로 돌아가는 싱하이밍(邢海明주한중국대사를 위한 이임 리셉션을 5일 개최했다.

 

6일 주한중국대사관과 관영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이 자리엔 한화중국화평통일촉진연합총회와 중국재한교민협회총회한성화교협회한국중국상회 등 30여 개 화교단체화교학교상회 기구 및 재한 중국 유학생 대표를 비롯한 300여 명이 참석했다.

 

화면 캡처 2024-07-06 224444.jpg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가 5일 환송 리셉션에서 참석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주한중국대사관 공식 위챗.

  

화교단체, 중자기업(중국계 기업) 등 각계 대표들은 축사에서 중·한 관계 발전 추진, 양각 분야의 교류·협력 촉진에 기여한 싱 대사의 공로를 높이 평가하며 싱 대사가 재한 교포에게 큰 관심과 애정을 쏟고 이들의 복지와 실무를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준 것에 대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화면 캡처 2024-07-06 224408.jpg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가 5일 환송 리셉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주한중국대사관 공식 위챗.

 


또 재한 화교들은 언제나 조국과 마음이 연결돼 있으며 중국식 현대화 건설과 중·한 우호 사업에 계속해서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싱 대사는 양국 관계가 개선·발전의 중요한 계기를 맞이했다·한 관계의 미래가 더 나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확신한다고 화답했다.

 

그러면서 ·한 관계의 수립·발전·개선을 위해서는 재한 화교들의 기여가 반드시 필요하다며 대사관과 대사의 업무에 대한 교포들의 전폭적인 지원에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이어 사회주의 현대화 국가의 전면 건설과 조국 통일의 대업, 중화민족의 위대한 부흥을 위해 계속 힘써 중·한 우호와 실무협력에서 적극적인 역할을 발휘해달라고 부연했다.

 

화면 캡처 2024-07-06 224426.jpg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가 5일 환송 리셉션에서 발언을 하고 있다. 주한중국대사관 공식 위챗.

 

전체댓글 0

  • 0564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곧 떠나는 싱하이밍, 재한 화교들의 환송 리셉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